: 이밤 너에게 주고픈 노래 :: 여인의 향기-SCENT of a WOMAN (1993)

foxya's view2016.03.05 22:56

1993년 영화니까 벌써 22년이 지났고 

당시 미소년이었던 크리스 오도넬은 

배트맨과 로빈이라는 망작을 거쳐 

중년이 되었고 


삼총사와 여인의 향기로 주목받은 가브리엘앤워는 

그후로 거의 안보이더니 뒤져보니 미드 배우가 된듯

(삼총사때 참 예쁘다 생각했는데 1970년생.. 누나였어..)


갑자기 탱고춤의 그 명장면이 보고 싶어서 다시 봤는데

아마 저 영화를 비디오로 본게 1994~5년이었을테니

근 20년만에 다시 본셈이구나.


아무튼 다시 봐도 알파치노의 맹인연기는 소오름 돋을 정도로 최고고

저 당시의 크리스 오도넬과 가브리엘 앤워는 지금 봐도

멋지고 예쁘다.


당연히 그해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은 알파치노에게 갈수밖에 없었으니..


비오는 밤에 잔잔한 영화를 보고 싶다면 

이 영화를 한번 더 보시길



- 인생과는 달리 탱고엔 실수가 없어요. 단순해요. 그래서 탱고가 멋진거죠.

만약 실수를 하면 스텝이 엉키게 되는데, 그게 바로 탱고입니다.


- 그는 자신의 장래를 위해 누구도 팔지 않았소. 그것은 순결함이고 용기죠. 그게 지도자들이 갖추어야 할 덕목이죠.


- 내가 당신을 다시 찾을 수 있게 될 겁니다.


- 여인의 향기 명대사 - 



Posted by 여우야

댓글을 달아 주세요